[발빠른TV] ‘세모방’ 박명수-주상욱, 버스 잘못 타 반대편으로…뒤늦게 노선도 보고 당황 박성경 기자 2018-01-13



▲ ‘세모방’스틸.(뉴스컬처)     © 사진=MBC

박명수와 주상욱이 길을 잃고 멘붕에 빠진 모습이 포착됐다. 
 
13일 밤 11시 20분 방송되는 MB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은 목포 버스와 ‘어디까지 가세요?’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박명수와 주상욱이 생각만 해도 아찔한 상황에 처했다. 승객을 배웅하고 돌아온 이들은 방향을 착각했고, 종점과 점점 멀어지는 반대편 버스를 탑승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버스 노선도를 보고 급격히 당황한 박명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그는 반대 방향의 버스를 탄 사실을 뒤늦게 알게 돼 다급하게 하차벨을 눌렀고, 배웅하기로 한 승객에게 “미안해요! 나 못 데려다줘!”라는 말을 남긴 채 허겁지겁 버스에서 하차해 버스 안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박명수가 혼비백산하는 동안 주상욱에게도 똑같은 상황이 닥쳤다. 사진 속 주상욱은 버스 좌석에 기대어 초점 없는 눈동자로 허공을 응시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하루 종일 단거리 승객만 만나 고난의 레이스를 펼치던 그는 이상하게 갈수록 종점과 멀어지는 상황에 당황했는데, 주변 승객을 통해 반대 버스를 탔다는 것을 알고 깜짝 놀라 황급히 버스에서 내렸다는 후문이다.
 
 
(뉴스컬처=박성경 기자)
[뉴스컬처 360VR] [뉴스컬처 연예TV] [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8/01/13 [23:15]
최종편집: ⓒ No.1 문화신문 [뉴스컬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