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신과함께-죄와 벌’ 1200만 관객 돌파…역대 박스오피스 10위 안착 박성경 기자 2018-01-13



▲ 좌: 신과함께 포스터, 우: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1월 11(목) 오전 9시 기준.(뉴스컬처)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끊이지 않는 호평 세례 속에서 2018년 첫 천만 영화 반열에 오른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감독 김용화)이 개봉 23일째 1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이 올해 첫 천만 영화 기록을 세운 것에 이어 지난 11일 오전 9시, 개봉 23일만에 1200만 관객 동원에 성공했다.
 
이로써 ‘신과함께-죄와 벌’은 올해 최고의 흥행 기록을 또 다시 자체 경신한 것은 물론 ‘부산행’, ‘태극기 휘날리며’를 제치고 역대 박스오피스 10위에 오르며 명실상부 최고의 흥행작으로 확실하게 자리매김했다.
 
또한 이와 같은 기록은 개봉 15일 만에 1200만 관객 돌파에 성공하며 역대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한 ‘명량’에 이어 2번째로 빠른 속도라 더욱 눈길을 끈다.
 
개봉 4주차임에도 불구하고 식지 않는 흥행 열기 속에서 꾸준한 관객 몰이를 하고 있는 ‘신과함께-죄와 벌’의 인기는 한국을 넘어 전 세계까지 이어지고 있다.
 
대만에서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다양한 나라에서 개봉 전임에도 불구하고 영화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형성하며 한국 영화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빠른 속도로 1200만 관객 동원에 성공하며 한국 판타지 영화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준 ‘신과함께-죄와 벌’이 앞으로 어떤 흥행 기록을 새롭게 세울지 귀추가 주목된다.
 
 
(뉴스컬처=박성경 기자)
[뉴스컬처 360VR] [뉴스컬처 연예TV] [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8/01/13 [13:30]
최종편집: ⓒ No.1 문화신문 [뉴스컬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