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포토] 넌버벌 퍼포먼스 ‘난타’ 노재혁-이은지-정민구-신승학, 화려한 도마 연주 이지은 기자 2017-10-13



▲ ‘난타 20주년 기념 특별 간담회’중 축하공연.(뉴스컬처)     ©이지은 기자
 
‘난타 20주년 기념 특별 간담회’ 노재혁, 이은지, 정민구, 신승학이 연주하고 있다.
 
‘난타 20주년 기념 특별 간담회’가 오늘(13일) 오후 5시 서울 충정로 난타 전용 극장에서 열렸다.

‘난타’는 1997년 10월 10일 호암아트홀에서 첫 공연을 시작하여 올해 20주년을 맞았다.
 
현장에는 ‘난타’의 초창기 멤버인 김원해, 류승룡, 장혁진 배우와 초연부터 지금까지 최장 난타 출연 중인 김문수가 자리해 이야기하는 시간과 기념공연을 선보였다.
송승환 예술감독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공연정보] 
공연명: 넌버벌 퍼포먼스 ‘난타’ 
공연기간: 1997년 10월 10일 ~ 오픈런 
공연장소: 명동, 홍대, 충정로, 제주, 방콕 전용관
관람료: 프리미엄석 7만원, VIP석 6만원, S석 5만원, A석 4만원
 
(뉴스컬처=이지은 수습기자)
[뉴스컬처 360VR] [뉴스컬처 연예TV] [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7/10/13 [20:05]
최종편집: ⓒ No.1 문화신문 [뉴스컬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