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제주도 여행, 서귀포 원앙폭포 물맞이와 중문 맛집 향토음식으로 무더위 식힌다 이정형 기자 2017-08-12



사계절 내내 아름다워 관광객이 끊이지 않는 제주는 요즘 여름휴가를 즐기려는 관광객들과 피서객으로 더욱 북적이고 있다.
 
제주에서 여름에 꼭 들려야 하는 코스로는 서귀포 돈내코 계곡의 ‘원앙폭포’가 있다. 돈내코 계곡은 시원하게 떨어지는 폭포수 물맞이가 유명하다. 주변으로 야영장, 청소년수련장도 있으며, 계곡에서 물놀이하며 여름 무더위를 잊기에 좋다.
 
서귀포시에서는 여미지식물원과 테디베어 뮤지엄, 중문색달 해수욕장이 위치한 중문관광단지도 빼놓을 수 없다. 중문에는 다양한 음식의 맛집들도 즐비해 있어 여행객들의 발길을 이끈다.
 
 
제주 7대 향토음식점이자 중문단지 맛집으로 알려진 ‘대기정’의 경우 최근 관광객과 피서객들의 방문이 부쩍 늘었다고 한다.
 
대기정은 최상품 갈치를 공수하기 위해 매일 일기예보를 확인하는 등의 노력으로 까다로운 제주 현지인들의 입맛을 만족시켰다고 한다. 신선한 갈치회와 갈치조림, 통갈치구이 등 단품메뉴와 스페셜세트메뉴로 구성되어 있어 선택의 폭이 넓다.
 
푸짐한 기본찬과 함께 갈치회와 구이, 조림까지 한번에 맛볼 수 있는 ‘갈치스페셜 세트’는 제주 갈치의 맛을 느낄 수 있게 해준다. 성게미역국이 함께 제공돼 식사로도 안성맞춤. 탱탱한 식감의 갈치회는 초고추장, 간장, 야채 초무침 3가지와 함께 먹으면 더욱 다양하게 맛볼 수 있다.
 
 
전복이 듬뿍 들어간 식사메뉴 전복돌솥밥도 인기라고 한다. 내장의 쓴맛을 싫어하는 손님들의 입맛을 배려하여 내장의 양을 조절하여 밥을 짓기 때문에 비린 맛이 없고, 함께 제공되는 마가린과 간장양념을 더하면 고소하고 부드러운 맛을 느낄 수 있다. 아삭거리는 야채와 향긋한 성게 맛이 일품인 성게비빔밥은 아이들도 좋아하는 메뉴.
 
이 제주도 서귀포 맛집은 향토음식 전문점답게 도자기를 활용한 인테리어로 평화롭고 고즈넉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1층, 깔끔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하는 2층이 있어 가족 단위 등 각종 모임, 회식 장소로도 적합하다. 카멜리아힐, 소인국 테마파크, 산방산, 제주조각공원 등 주변 관광지 접근성도 좋다.
 

[뉴스컬처 360VR] [뉴스컬처 연예TV] [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7/08/12 [09:05]
최종편집: ⓒ No.1 문화신문 [뉴스컬처]